4살 소년 죽은 후, 울새로 변신해 엄마 보러 왔나?

In 만화경

청명절이면 많은 이가 돌아가신 친인에게 성묘를 가거나 제사를 올린다. 영국의 한 어머니는 아들의 묘에 성묘한 동영상을 페이스북에 올렸다. 이 영상은 며칠 만에 수많은 네티즌의 눈물을 자아냈다…

잭 로빈슨이라고 부르는 이 4살 소년은 작년에 뇌종양으로 사망했다.

올해 어머니는 소년의 묘를 찾았는데 묘비위에 울새 한마리가 앉아있는 것을 보았다. 새를 불러보니 뜻밖에 그녀 손에 날아와 앉았다.

울새의 재롱을 한참 받아주던 어머니는 울먹이며 물었다. “너 가야 돼?” 그러자 울새는 어머니 손을 한번 쪼아대고는 날아갔다. 마치 아들이 엄마한테 키스하는 것처럼, 로빈슨도 틀림없이 엄마와 헤어지기 아쉬워했을 것이다…..

마침 작년12월, 어머니는 그의 페이스북에 소년의 침실 사진을 한장 올렸는데 사진 속 베게에는 울새 한 마리가 그려져 있었다.

소년의 침실에 있는 베개에는 마침 울새 한마리가 그려져 있다.(사진 페이스북)

동영상 : 울새는 영어로 로빈이라 하는데 소년의 이름도 로빈슨이다. 이것은 우연의 일치일까 아니면…..

기사 원문 : http://www.ntdtv.com/xtr/gb/2017/04/26/a1322030.html

 

 

 

You may also read!

대만 가스 폭발사고에서 구조작업을 지원해 큰 화제가 되고 있는 한국인 청년

대만에서 음식점을 운영하는 송찬양씨(우측)가 찍은 가스폭발 당시 현장(좌측)(Facebook: himmsong)   지난 화요일, 타이중의 펑지아(逢甲) 거리에서 발생한 가스 폭발 현장에서

Read More...

두 살배기 딸과 작별의 키스를 나눈 아빠, 아내와 남자 친구는 살인죄로 체포

슬로베니아의 한 아버지는 소중한 두 살배기 딸을 하늘로 떠나보냈습니다. 안타깝게도 이혼한 아내와 아내의 남자 친구가 소중한 딸을 끔찍하게 학대했기

Read More...

견인 불굴의 정신 – 전직은 군인, 현직은 장애인 보디빌더!

군대에 입대해서 군인으로 일하는 것은 고귀한 행동입니다. 이 병사는 전쟁에서 팔과 다리를 잃어버렸지만, 그에게 날아온 삶에서 그가 어떻게 우뚝

Read More...

아주 특별한 야구 카드 – “헤더는 스티브에게 새 신장을 던질 거예요”

지난 14년 동안 Steve Winfree는 만성 신장 질환으로 고통받으며 관절염, 절단, 통풍과 여러 번의 수술 받아왔습니다. 그가 질병을 잊는

Read More...

97세 노인, 7시간 동안 해리 왕자를 기다리다

국민이 국왕을 보려면 몇 시간 동안 기다려야 합니다. 전쟁으로 인해 남편을 잃은 할머니가 해리 왕자를 보기 위해 7시간을 기다렸습니다. Credit:

Read More...

돌 사이에 낀 새끼 범고래를 위해 8시간 동안 물을 나른 사람들(영상)

사람들이 범고래를 발견했을 때, 범고래는 이미 수면 밖에서 몇 시간째를 보내고 있었습니다.   캐나다의 한 해변가에 새끼 범고래 한

Read More...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