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국방부.합참 찾은 문 대통령, “北 도발 절대 용납 못해”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국방부와 합참을 방문해, “북한의 잇따른 탄도 미사일 발사는 유엔 안보리 결의의 위반이자 한반도 평화에 대한 심각한 도전”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그러면서 어떤 경우에도 북한 도발을 절대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서해 북방한계선과 군사분계선 일대에서 군사적 충돌 가능성이 높은 것이 오늘의 안보 현실”이라며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대응할 핵심 전력을 최우선적으로 확보하고 전쟁 억제를 위한 한미 연합 방위태세도 굳건히 유지해달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또 “강하고 평화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어나가는데 우리 국군장병들과 함께 할 것”이라며 “정권은 유한해도 우리가 사는 조국은 영원하며, 대통령이 바뀌어도 군의 국방태세에는 한 순간도 이완이 있어서는 안 된다. 나와 우리 장병 일동이 혼연일체가 되어서 강한 대한민국, 평화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자”고 말했다.

NTD 이연재기자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