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영화 ‘택시운전사’ 제작발표회 현장

20일 서울 압구정 CGV에서 영화 ‘택시운전사’ 제작발표회가 열렸습니다.

제작발표회에서 만석역을 맡은 송강호씨는 “너무 아픈 역사를 자신이 감당할 수 있을까하는 두려움이 있어 처음에 작품 출연을 거절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시간이 갈수록 이야기가 마음 속에서 떠나지 않았다”며 “이 이야기를 많은 분들과 공유하고 싶었다”고 밝혔습니다.

배우 유해진씨는 광주 택시기사 황태술역을, 류준열은 광주 청년 구재식역을 맡았습니다.

영화 ‘택시운전사’ 제작발표회 현장,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구성 : 이연재 기자, 촬영 : 김도하기자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