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지방선거, ‘인증샷 ○ 투표지 촬영 X’

By 양은희 기자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 투표가 내일(13일) 오전 6시부터 실시된다.

선거 당일 투표는 사전투표와 달리 반드시 지정된 투표소에서 해야 하며, 투표하러 갈 때는 주민등록증, 여권, 운전면허증 등을 가지고 가야 한다.

뉴시스

이번 지방선거에서 유권자는 기본적으로 1명당 7표(시·도지사, 교육감, 구·시·군의 장, 지역구 시·도의원, 지역구 구·시·군의원, 비례대표 시·도의원, 비례대표 구·시·군의원)를 행사한다.

국회의원 재보선 지역에선 1장이 추가돼 모두 8장의 투표용지가 유권자에게 주어진다. 투표용지는 두 차례에 걸쳐 지급된다. 투표용지마다 색깔을 다르므로 조금만 주의하면 혼선을 막을 수 있다.

뉴시스

선거권이 없는 자녀의 경우 초등학생 이하의 어린이는 투표소에 입장할 수 있다. 다만 기표소에는 미취학 아동만 입장할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

또한, 기표소 안에서는 투표용지를 촬영할 수 없으므로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투표 인증샷을 찍으려면 투표소 입구에 설치된 포토존이나 투표소 표지판 등을 활용하면 된다.

최근 대구, 안산, 안성 등지의 사전투표소에서 기표 투표지를 촬영해 인터넷에 공개한 유권자들이 잇따라 적발됐다.

한편, 개인이나 단체가 영업활동의 하나로, 투표한 사람에게 소정의 경품을 주거나 상품을 할인해주는 행사를 여는 것은 허용된다.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