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을 단번에 단골 만든 음식점 사장님의 ‘남다른 마인드’

By 김 인성

음식점 사장님의 ‘남다른 마인드’를 소개한 이야기가 인터넷 커뮤니티에 재조명돼 많은 누리꾼에게 감동을 전했다.

해당 사연의 주인공 A씨는 방금 겪은 일이라며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렸다.

배달의 민족으로 찜닭을 시킨 A씨는 20분 후 음식점 사장님으로부터 직접 연락을 받았다.

온라인 커뮤니티

찜닭을 만드는데 실수로 감자와 당근을 못 넣었다는 것.

전화 통화 후 사장님은 “담엔 실수 없도록 하겠습니다. 입금 후 문자 드리겠습니다”라는 문자를 보냈다.

A씨는 “아닙니다. 이런 경우가 처음이라 당황스럽네요”라며 단순 환불이 아니고 찜닭도 보내주신다는 것에 감사함을 전했다.

이에 사장님은 “완전한 음식이 아닌데 돈을 받는 건 경우가 아니라서요”라며 “다음에는 더 맛있게 해드리겠습니다. 암튼 이용해주셔서 고맙습니다”라고 답문했다.

이 음식점에서 처음으로 주문했다는 A씨는 앞으로 여기에서만 시켜 먹을 예정이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사장님이 단골을 만들기 위해 이렇게 행동한 것은 아니지만, 음식점 경영 시 지켜야 할 도리를 바탕으로 고객을 배려한 것이 이렇게 훈훈한 사연이 일어난 원동력이 아닐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