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초능력’ 도움으로 목숨을 구한 소녀, 그저 운명이라고 설명할 수밖에…

우리가 살아가면서 일어나는 많은 일들은 우리도 모르는 사이 운명으로 정해져 있던 것일 수 있다.  때로는 불가사의한 힘으로 누군가의 도움을 받기도 한다.

영상에는 어두운 밤에 한 여자아이가 대로를 건너려고 하는 장면이 나온다. 아이는 자신이 첫 번째 차를 피했다고 생각했는데, 두 번째 차가 멀지 않은 곳에서 빠르게 다가오고 있음을 알지 못했다.

그렇게 사고가 일어나는가 싶더니, 갑자기 누군가가 여자아이의 뒤에서 나와 아이를 안고 안전한 곳으로 순식간에 이동했다.

SF 소설이나 영화에서나 일어날 법한 일이라 생각할 수 있지만, CCTV에 찍힌 것은 실제 일어난 일이다. 슬로모션으로 보면 어떤 사람이 여자아이 뒤에서 나타나 아이를 안고 엄청난 속도로 길 반대편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여자아이가 정신을 차리고 일어났을 땐 그 사람은 이미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

결국 아이는 목숨을 구했지만 평생 자신을 구해준 사람이 누구인지 모르고 살 것이다. 그저 아이가 아직은 죽을 운명이 아니었다고 밖에 설명할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