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해수욕장서 상어 출몰…100여 명 긴급 대피 (영상)

By 윤 승화

휴가철이 시작된 가운데 제주도 해수욕장에서 상어가 출몰하는 일이 발생했다.

지난 8일 제주시와 함덕해수욕장 상황실 등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30분께 함덕해수욕장 동쪽 구름다리 앞바다에서 상어가 출현했다는 신고가 119로 접수됐다.

당시 함덕해수욕장에는 도민과 관광객 100여 명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었다. 파도타기를 즐기는 서퍼들도 여럿 해수욕장을 찾은 상황이었다.

자칫하면 인명피해가 날 수도 있는 상황에서 해수욕장 상황실은 즉시 사람들을 뭍으로 대피시키고, 안전사고 예방 안내 방송을 진행했다.

연합뉴스

다행히 인명 사고로 이어지지는 않았으나, 상어는 함덕 앞바다를 10여 분간 헤엄치며 누비다 사라졌다. 입수 통제는 안전요원들의 순찰이 끝난 오후 1시 45분께 해제됐다.

이와 관련, 지난해 경남 거제 앞바다에서는 육지에서 불과 300여 m 떨어진 곳에서 백상아리로 추정되는 4m 상어가 잡혔다. 2017년, 2014년, 2013년에도 동해, 서해, 남해에서 모두 백상아리가 잡혔다.

해양수산부 통계에 따르면 1959년부터 국내에서 발생한 상어 공격 사고는 모두 7건. 6명이 숨지고 1명이 다쳤다.

한편 이번에 출몰한 상어는 정확히 어떤 종인지 식별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