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 “노란색 눈곱 많아졌다면 결막염 등 눈 염증 의심해야” 평상시와 다르게 눈곱이 많이 끼고 눈 주변에 불편함이 느껴진다면 결막염 등 눈 질환을 의심해봐야 한다. 11일 전문가들은 눈곱이 ... 12월 11, 2018
  • 미세먼지에 오래 노출된 어린이에게 자폐증 발생 비율이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호주와 중국 공동연구팀은 최근 0~3세 어린아이가 미세먼지에 장기간 노출될 경우 자폐증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를 ... 11월 26, 2018
  • 술을 한두 잔만 마셔도 얼굴이 빨개지는 사람이 있다. 이는 체내에서 알코올을 잘 분해하지 못한다는 뜻이다. 얼굴이 빨개지는 이유는 간에서 알코올의 대사 산물인 아세트알데하이드를 잘 분해하지 못하고, ... 11월 19, 2018
  • 체중을 줄이는 가장 간단한 방법이 소개됐다. 바로 몸무게를 재는 것이다. 단, 매일 해야 효과를 볼 수 있다. 미 피츠버그대학 연구진은 미국심장협회 ‘2018년 연례 학술회의(Scientific Sessions 2018)’에서 ... 11월 15, 2018
  • 수능이 내일(15일)로 다가온 가운데 수험생들이 들어서는 안 될 금지곡 명단에 관심이 모아진다. 일명 수능금지곡은 한번 듣기만 하면 귓가에 자꾸 맴돌아 집중력을 흐려 공부를 망치는 곡을 가리킨다. ... 11월 14, 2018
  • 음식에 대한 욕망은 마음속 깊은 곳에 있는 편안함·안일함에 대한 갈망과 관련 깊다. 이러한 갈망이 겉으로 나타나면 치킨·피자·떡볶이·아이스크림 등 특정 음식을 먹고 싶은 욕망이 된다. 배고픔은 아무 ... 11월 5, 2018
  • 현대의학이나 심리학자들은 자세와 건강의 관련성을 연구하고 있다. 고대 중국에서도 마찬가지였다. 바른 자세를 유지하면 몸에 활력이 생기고 심리적 건강에도 도움이 된다고 여겼다. 중국 전통의학(중의학)과 전통사상에서는 자세·걸음걸이가 건강은 ... 11월 5, 2018
  • 겨울에도 얼음을 떼어놓지 못하고 계속 먹거나, 얼음을 먹어도 그냥 먹는게 아니라 와작와작 씹어먹는 사람들이 가끔 있다. 해외에서는 얼음 없이는 잠시도 견딜 수 없어 직장까지 잃었다는 여성의 사연이 ... 10월 23, 2018
  • 지난해 A씨는 집에서 기르던 고양이한테 손가락을 물렸다. 당시 1cm 정도의 상처에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던 A씨는 며칠 후 상처 부위가 점차 붓고 열이 나 병원을 찾았다. 상처가 ... 10월 22, 2018
  • 일부 커피 애호가들은 “커피 마시고도 바로 잘 수 있다”며 커피를 많이 마셔도 별 문제가 없을 것으로 자신한다. 하지만 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기웅 교수ㆍ서울대 뇌인지과학과 박정빈 교수 연구팀은 ... 10월 8, 2018
  • WHO가 2016년 한국 모든 사망자 중 7.6% 정도가 ‘술 때문에 사망했다’고 분석했다. 세계 평균(5.3%)보다 2.3%포인트 높다. 특히 남성의 경우 이 비율이 11.8%로 여성(2.6%)에 비해 훨씬 높았다. ... 10월 4, 2018
  • 상상만으로도 체형이 달라질 수 있다는 사실이 연구를 통해 입증됐다. 영국 포츠머스대학 연구진은 BMI(체질량지수)가 25이상 과체중인 성인 114명을 대상으로 실험을 진행했다. 그 중 A그룹인 54명에게는 ‘기능적 상상 ... 10월 1, 2018
  • 전 세계적으로 기침약 시장의 규모는 40억 달러에 이르지만 기침약이 실제로는 증상 완화에 큰 효과를 발휘하지 못한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스위스 바젤슈타트 주(州)에 있는 바젤대학교 연구진은 실험결과 기침약이 ... 9월 26, 2018
  • “편의점에 가서 (삶은) 달걀 4개를 사서 흰자만 먹었다” / 드라마 <미스티>를 위해 7kg 감량한 배우 김남주 “저녁에 달걀 프라이 4개를 먹고 고구마 2개를 먹었다” / 혹독한 다이어트로 ... 9월 22, 2018
  • 요구르트는 영양소가 풍부할 뿐만 아니라 특별한 기능들이 숨겨져 있다. 특히 위장을 보호하거나 여성들에게 좋은 피부노화 방지 기능이 숨어 있다. 요구르트의 숨겨진 효과를 살펴보자. 1. 감기 예방 ... 9월 21, 2018
  • 영국에 사는 케이트 테일러는 친구의 권유로 숯으로 양치하기를 시도했다. 평소 커피를 즐겨 마셔 치아가 누렇게 변색된 테일러 숯 양치가 치아미백에 도움이 된다고 들었기 때문이다. 케이트는 일주일 동안 숯 양치의 ... 9월 19, 2018
  • 세계 심장전문의 17명이 나쁜 콜레스테롤인 저밀도 지단백(LDL) 콜레스테롤 과다가 심장병을 유발하지 않는다는 연구결과를 발표, 논란이 예상된다. 미국, 영국, 아일랜드, 이탈리아, 스웨덴, 프랑스, 일본의 심장전문의 17명은 총 ... 9월 18, 2018
  • 유례없는 폭염의 영향으로 올여름 일명 살인 진드기로 불리는 ‘작은소참진드기’가 3배나 급증했다. ‘작은소참진드기’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바이러스를 사람에게 옮길 수 있는 진드기로 알려졌다. 질병관리본부 조사결과 지난달 전국 11개 시도에서 ... 9월 13, 2018
  • 바닥에 떨어진 음식은 바로 주워 먹으면 괜찮을까? 어떤 사람들은 3초면 괜찮다고 하고 어떤 이들은 5초 정도면 괜찮다고 주장한다. 미국 뉴저지에 자리한 럿거스 대학의 도널드 샤프너(Donald Schaffner) ... 9월 10, 2018
  •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라는 이유로 저탄수화물 식단이 유행하고 있지만 건강에 큰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지난 30일(현지시간) 독일 뮌헨에서 열린 2018 유럽심장학회에서 폴란드 로지의대가 발표한 ... 9월 4, 2018